•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대회...더 보기
/
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검색

UPS, 아시아 역내 네트워크 강화 통해 한국 수입 화물 운송 서비스 향상

  • UPS, 아시아 역내 네트워크 강화 통해
  • 한국 수입 화물 운송 서비스 향상

2017911 (서울) – 세계 최대 규모의 특송 회사이자 공급망 서비스 리더인 UPS는 아시아 지역 내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한국으로 수입되는 화물 배송 시간을 대폭 향상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4,500개 이상 우편번호 지역의 기업과 소비자들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며, 일부 지역은 최대 하루까지 빨라진 배송이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 향상은 소비자 및 생산자의 구매력 증가에 따라 올해 크게 증가한 한국 수입 화물량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송하기 위함이다.

UPS 코리아 나진기 사장은 오늘날 우리는 모든 것을 지금 바로 (need it now) 받길 원한다. 세계화 및 기술의 발전과 함께 기업들은 이러한 고객의 요구를 충족 시키기 위해 운송의 효율성과 유연성을 극대화해야 하는 과제에 직면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정 운영을 위한 부품을 배송받는 하이테크 기업이든, 시제품을 배송받는 기업이든 이번 서비스 향상으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파트너와 거래하는 기업들의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태 지역 주요 도시에서 발송되는 서류 및 목록 통관 대상 화물 (미화 150달러 미만)에 대한 배송 시간이 향상되어 서울과 부산의 주요 지역에 위치한 고객들은 다음과 같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 서울 지역 내 2,000개 이상의 우편번호 지역까지 최대 4시간 향상된 배송[1]
  • 부산 지역 내 2,500개 이상의 우편번호 지역까지 최대 1일로 배송 시간 향상[2]

나진기 사장은 “최근 온라인 및 모바일 상거래가 증가하면서 비즈니스 수행 방식을 변화시키고 있다. 한국 기업들은 UPS를 통해 지역 및 글로벌 공급망 내의 소비자와 물류 파트너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네트워크 향상은 한국에서 UPS의 솔루션 및 서비스를 강화하는 동시에 지역 비즈니스의 무역 성장을 촉진시키기 위한 UPS 투자의 일환이다. 작년에 UPS코리아는 화물 픽업 마감 시간 단축 및 미국, 유럽 및 아시아 주요 지역으로의 신속한 운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국내 13개 도시[3]에서 서비스를 강화했다. 뿐만 아니라, 기존에 당산동에 위치했던 서비스센터를 최근 독산동으로 이전했으며 접수 마감 시간을 연장하는 등 고성장 지역의 고객들에게 효율성과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다방면에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향후 UPS는 한국 시장에서의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주요 영역에서 지속적으로 입지를 굳혀나갈 예정이며, 한국과 아태 지역 내 기업-소비자 간 접근성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UPS에 관하여

UPS는 세계 최대 규모의 특송 및 공급망 서비스의 글로벌 리더이며, 국제 무역을 촉진하고, 비즈니스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다양한 최신 테크놀로지를 겸비한 선도적인 글로벌 교역 전문 기업이다. 미국 조지아주 아틀란타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220여 개 이상의 국가 및 지역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UPS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웹사이트 ups.com/kr 및 기업 블로그 blog.ups.com 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뉴스는 트위터에서 @UPS_News를 통해 직접 받아볼 수 있다.

[1] 주요 서울 지역 내 배송시간 단축: 18시에서 14시로 최대 4시간 향상
[2] 부산 지역 내 배송시간 단축: 2일에서 최대 1일로 배송시간 향상
[3] 주요 13개 도시: 천안, 아산, 인천, 용인, 안성, 화성, 오산, 평택, 창원, 함안, 부산 산업단지(미음, 마천, 지사), 서울, 김포